황교안 “정권 되찾아 대한민국 바로잡아야”
황교안 “정권 되찾아 대한민국 바로잡아야”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20.01.02 19:59
  • 게재일 2020.0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 시도당 신년교례회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2일 오후 포항 방문에 이어 대구·경북 시도당 신년교례회에 참석해 4·15총선 압승을 호소했다. /김영태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2일 오후 포항 방문에 이어 오후 4시30분 도당 강당에서 대구·경북 시도당 신년교례회를 갖고 4·15총선 압승을 다짐했다. 황 대표와 정종섭 대구시당위원장, 최교일 경북도당위원장을 비롯 주성영·강석호 의원 등 대구·경북지역 현역 국회의원 및 주요 당직자 700여명이 참석했다.

황 대표는 “문재인 정권을 이기려면 똘똘 뭉쳐야 하고 잘잘못을 따지면 통합을 할 수 없다”며 “자유시장경제를 수호하는 보수의 가치로 현 정권의 폭정을 막아내자”고 강조했다. 특히 “오는 총선에서 낙동강 전선에서 좌파를 막아내고 다시 되짚고 올라가야 하기 때문에 대구·경북에서 낙동강 전선을 지켜내달라”면서 “1년 전 한국당 지지도 한 자리수로 다들 어려워할 때 대구·경북이 힘을 모았듯이 얼마 남지 않은 총선에서 부활의 불씨 살려달라”고 요청했다. 또 “무도한 정권이 선거법을 비롯해 공수처법을 불법으로 통과시켜 한국당이 정권을 되찾아 대한민국을 바로잡아야 한다”며 “공수처법을 통과시킨 이유가 좌파 독재를 위한 것이기에 올해에는 반드시 정권을 되찾아 와서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자”고 언급했다.

정종섭 시당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대안 정당으로 대한민국을 찾으려면 대구·경북이 최전선에 나서야 하는 결전의 해”라며 “이번 총선에서 황 대표를 중심으로 일사불란한 전투태세를 갖춰 반드시 필승해야 할 뿐 아니라 강성 단일 대오를 형성해 대구·경북을 완성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