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베트남 에너지시장 공략 ‘시동’
가스공사, 베트남 에너지시장 공략 ‘시동’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19.12.19 18:23
  • 게재일 2019.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에너지·한국남부발전과
가스 발전·LNG 터미널 사업
공동 추진 협약 체결

가스공사가 베트남 에너지시장을 공략한다. 한국가스공사는 19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한화에너지, 한국남부발전과 ‘베트남 가스 발전 및 LNG 터미널 사업 공동 추진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가격 경쟁력이 높은 LNG 조달부터 터미널·발전소 건설, 전력 생산까지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대규모 인프라 개발 프로젝트다.

가스공사 등 3개사는 ‘코리아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그동안 쌓아온 전문 역량을 바탕으로 본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제반 분야에 대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현재 베트남은 지역별 전력 수요·공급 불균형 문제를 겪는 대표적인 나라로 꼽힌다.

특히 국가 전력의 절반 정도를 사용하고 있는 남부지역의 경우, 발전설비가 국가 전체 용량 대비 37%에 불과함에도 타 발전원(수력·석탄·원자력) 건설이 어려운 환경·경제적 상황으로 인해 LNG 발전의 필요성이 크게 대두되고 있다.

이에 따라 오는 2020년 발표 예정인 ‘제8차 베트남 전력개발계획’에서도 LNG 발전 위주의 전원 구성 계획이 수립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