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연수 중 가이드 폭행 전 예천군의원 항소 기각
해외연수 중 가이드 폭행 전 예천군의원 항소 기각
  • 김영태 기자
  • 등록일 2019.11.29 16:34
  • 게재일 2019.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심서 벌금 300만원

대구지법 형사항소4부(이윤호 부장판사)는 29일 해외 연수 도중 가이드를 폭행한 혐의(상해)로 기소된 박종철 전 예천군의원에 대한 항소심에서 피고인 항소를 기각했다.

박 전 의원은 지난해 12월 23일 10일간 해외연수 중 캐나다 토론토에서 현지 가이드 얼굴 등을 주먹으로 때려 전치 2주 상처를 입힌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벌금 300만원을 선고받고 항소했다.

재판부는 "피고인 항소는 이유 없다"고 밝혔다.

박 전 의원은 군의회에서 제명된 뒤 별도 행정소송을 하고 있다.

 

김영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