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우다떼합창단 정기연주회 28일 포항 효자아트홀
라우다떼합창단 정기연주회 28일 포항 효자아트홀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10.27 18:41
  • 게재일 2019.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주교 대구대교구 제4대리구(대리구장 최재영 주교대리 신부) 라우다떼 합창단(단장 이상구·지도 신부 한창현)의 제14회 정기연주회<사진 ·포스토>가 28일 오후 7시30분 포항 효자아트홀에서 열린다.

포항지역에서 처음으로 가톨릭 신자들로 구성된 라우다떼합창단은 이날 신자들과 시민들을 초청해‘음악으로 소통하는 무대’를 마련한다.

라우다떼합창단은 40명 규모의 가톨릭 신자 혼성 순수 아마추어 합창단. 2006년 창단 이후 매년 정기연주회, 천주교-불교 상생음악회, 포항합창음악제 등에서 실력을 발휘한 바 있다.

‘라우다떼’는 라틴어로 ‘영광’ 혹은 ‘찬미하다’란 뜻이다.

이번 공연에서는 로저스의‘사운드 오브 뮤직’을 비롯 흥겨운 국내외 명곡과 거룩한 성가곡 모차르트 ‘라우다테 도미눔(Laudate Dominum)’, ‘초우’‘마이 웨이’ 등 친숙한 가요와 팝송, 그리고 포항지역 북한이탈주민과 함께 구성된 통일여성합창단이 함께 출연해 깊어가는 가을 밤, 아름답고 풍요로운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상구 라우다떼 합창단장은“북한이탈주민과 함께하고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하고자 포항지역의 북한이탈주민과 함께 구성된 통일여성합창단을 초청하는 특별 음악회를 준비했다”며 “지역사회에 믿음과 신뢰, 소통을 위한 작은 힘을 보태고자 한다”고 전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