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구의회, 방천리쓰레기매립장 악취 저감 방안 토론회
달서구의회, 방천리쓰레기매립장 악취 저감 방안 토론회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09.29 19:06
  • 게재일 2019.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서구의회는 지난 27일 대회의실에서 ‘방천리쓰레기매립장 악취 저감 방안 및 주민협희체 구성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날 토론회는 쓰레기매립장 등에서 발생하는 악취 저감 대책을 세우고, 주민협의체 구성에 대한 주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추진됐다.

안영란 의원, 김기열 의원, 조복희 의원이 공동으로 주최한 토론회는 박왕규 의원이 좌장을 맡았으며, 토론자로 관계 부서 공무원과 지역주민이 참석했다.

토론은 타지역 시설 현황 및 우수시책을 공유하고 성서지역 악취 저감 방안 및 대책, 방천리쓰레기매립장 주민협의체 구성방안 등을 논의했다.

안영란 의원은 “방천리쓰레기매립장으로부터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악취에 의해 성서지역 주민들이 고통받고 있다”며 “지역 주민 차원에서 대응할 수 있는 협의체 구성 방안을 모색해 주민의 쾌적한 환경권 보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