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주요현안 이틀째 날세운 질문공세
지역 주요현안 이틀째 날세운 질문공세
  • 정철화기자
  • 등록일 2016.03.09 02:01
  • 게재일 2016.0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의회 제227회 임시회 시정질문
이상훈, 공항 주변 소음피해 해결은
이나겸, 오천지역 고교 설립 계획은
홍필남, 포항운하 관광 자원 개발은
▲ 이상훈 의원, 이나겸 의원, 홍필남 의원

포항시의회는 9일 본회의장에서 제227회 임시회 본회의를 속개해 이틀째 시정질문을 이어갔다.

이날 시정질문은 이상훈, 이나겸, 홍필남 의원이 차례로 집행부 간부를 대상으로 날선 질문 공세를 펼쳤다.

△이상훈 의원 = 포항공항 재포장공사 준공과 민항기 재취항에 앞서 50여 년간 국가발전과 포스코, 포항시 발전을 위해 희생한 주변 지역의 소음피해 대책 및 민원해결 방안은. 잦은 요금시비와 지역주민간 갈등을 조장하는 택시 복합할증 요금적용구역체계의 전면폐지 계획은.

-이강덕 시장 = 전투기 등으로 인한 소음 발생은 6전단과 주·야간 훈련을 조정 협의하고, 고도 제한 문제는 앞으로 완화 방안을 관계기관을 협의하겠다. 2014년말 건의한 공항입구 주변 공원화사업은 적정한 사업내용을 검토하겠다. 택시요금조정 시 복합요금 적용률 인하조정 및 폐지 방안 등에 대해서도 적극 대처하겠다.

△이나겸 의원 = 오천지역 고등학교 입학 예정 인원 대비 학교 수가 현재 오천고 1개교로 매우 부족해 도시계획상 3개의 학교 예정부지에 신설 개교가 필요하다. 울산~포항간 고속도로 개통에 따른 전통시장 살리기 차원에서 오천 전통시장의 새로운 변화를 위한 준비는.

-이점식 자치행정국장 = 교육청에서 오천지역은 산업단지조성에 따른 지속적인 인구증가가 예상되어 고등학교 설립 필요성이 제기되고 , 향후 개발사업 진척도 등을 검토해 설립 여부를 판단할 계획인 것으로 알고 있다.

-이기권 창조경제국장 = 내년 중기청에서 추진하는 1시장 1특화 핵심점포 육성사업인 골목형시장에 응모할 계획이다.

△홍필남 의원 = 물 부족 해결을 위해 친환경적 댐건설 추진 의향은 없는지. 포항운하에 볼거리가 부족한데 크루즈 운행만으로 관광객유치와 지역경제에 어느 정도 도움이 되나. 일본 북해도 오타루운하 주변 환경처럼 옛 추억을 찾을 수 있는 관광문화도시로 만들어갈 계획은 없는지.

-이강덕 시장 = 달산댐 건설이 영덕군 주민들의 공감대 형성이 이루어지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으나, 영덕군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충분히 이해하고 동해안권역의 상생발전 차원에서 협조를 통해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이재춘 부시장 = 물길 활성화를 위해 크루즈뿐 만아니라 곤돌라, 카누 등 수상레저기구 운영을 구상 중이다. 오타루운하를 적극 벤치마킹하고, 시 여건에 맞는 먹거리축제 등 관광자원 및 포항운하 노래를 발굴해 홍보 촉매제로 활용해나가겠다.

/정철화기자

chhjeong@kbmaeil.com

정철화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