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벼운 셔츠 하나면 보온·스타일 `UP`
가벼운 셔츠 하나면 보온·스타일 `UP`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4.04.28 02:01
  • 게재일 2014.0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제공= 밀란로랭
간절기가 돌아왔다. 변덕스러운 날씨 탓에 아우터 대신 가벼운 셔츠를 활용하는 스타일링이 각광받고 있다.

이에 체온을 유지하면서 감각적인 스타일까지 뽐낼 수 있는 셔츠 스타일링을 소개한다.

시크하면서도 감각적인 분위기를 선호하는 여성들은 깔끔한 셔츠를 활용하는 것이 좋다.

다크 그레이 컬러에 어깨에 레더 디테일이 가미된 셔츠는 멋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셔츠는 무릎 부분이 커팅된 디스트로이드 진과 함께 코디하면 트렌디한 분위기를, 깔끔한 A라인 스커트와 함께 매치하면 단정한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베이직한 화이트 셔츠는 여성들의 간절기 스테디셀러 아이템이다.

깔끔한 핏의 밀란로랭 화이트 셔츠는 다양한 스타일에 레이어드할 수 있어 실용성까지 겸비했다.

활동적인 분위기의 여성들은 화이트 셔츠와 티셔츠를 함께 레이어드해 입는 것을 추천한다. 더울 땐 허리에 묶거나 어깨에 둘러 스타일리시한 분위기까지 배가시킬 수 있다.

밀란로랭 관계자는 “베이직한 셔츠는 아이템 하나만으로도 깔끔하고 센스 있는 패션 감각을 뽐낼 수 있어 여성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일교차가 심한 간절기엔 아우터 대신 쉽게 입고 벗을 수 있는 셔츠를 활용하는 것이 현명하다”고 전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