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DC 경찰대변인 “혐의 추가 미지수”
워싱턴DC 경찰대변인 “혐의 추가 미지수”
  • 워싱턴=연합뉴스
  • 등록일 2013.05.15 00:44
  • 게재일 2013.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창중 성추행 사건, 경범죄로 수사 진행… 방향은 아직 결정 안돼”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의 `성추행 의혹`을 수사 중인 미국 워싱턴DC 메트로폴리탄 경찰의 폴 멧캐프 대변인은 14일(현지시간) “성추행 경범죄에 대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멧캐프 대변인은 이날 연합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이번 사건의 수사방향이 아직 정해지지 않은 상태라면서 이같이 강조했다.

그는 또 “현재 성추행 혐의에 대해 수사가 진행 중이라는 말 외에는 더는 밝힐 게 없다”면서 극도로 신중한 태도를 보였다.

다음은 멧캐프 대변인과의 일문일답.



- 한국에서 이번 사건에 대한 관심이 크다. 수사진행 상황을 설명해 달라.

◆ 내가 지금 밝힐 수 있는 것은 워싱턴DC 경찰이 현재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는 사실 밖에는 없다.

- 멧캐프 대변인의 말을 인용해 이번 사건에 대한 수사가 중범죄 수준으로 다뤄지고 있다는 일부 보도가 있었다.

◆ 잘못된 보도다. 사실이 아니다.

- 용의자에 대해 경찰이 혐의를 추가할 수 있다는 보도도 있었는데.

◆ 사실이 아니다. 나는 혐의가 추가될 수 있다는 말을 하지 않았다. 혐의가 추가될지는 알 수 없고,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이다. 수사가 어떤 방향으로 진행될지는 알 수 없는 상태다.

- 한국 정부에서 신속한 수사를 요청했다는데.

◆ 그에 대해 알지 못한다.

- (한국 정부에) 용의자의 신병 인도를 요구할 가능성은.

◆ 그 부분에 대해 밝힐 수 없다. 수사의 일부이기 때문에 현재로서는 말할 수 없다.

- 이번 사건의 수사에 시간이 얼마나 걸릴 것으로 예상하나.

◆ 지금으로선 예측하는 게 불가능하기 때문에 (수사) 시간표를 말할 수 없다. 내가 말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다.

- 호텔 CCTV 화면을 확보했나.

◆ 우리는 성추행 경범죄 신고에 대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워싱턴=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