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구 회장 부인 이정화 여사 별세
정몽구 회장 부인 이정화 여사 별세
  • 연합뉴스
  • 등록일 2009.10.06 20:43
  • 게재일 2009.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몽구 현대·기아차그룹 회장의 부인인 이정화<사진> 여사가 5일 췌장암으로 별세했다. 향년 70세.

6일 범 현대가(家)에 따르면 이 여사는 5일 저녁(한국시간 6일 새벽) 미국의 한 병원에서 췌장암 수술을 받던 중 사망했으며 시신을 국내로 이송하기 위해 현재 미국 내에서 항공편으로 이동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 여사는 최근 건강검진 결과 췌장암으로 추정되는 심각한 병증이 발견돼 국내에서 치료를 받아왔으나 병세가 매우 나빠지자 추석 연휴기간에 전세기를 이용해 미국으로 옮겨져 시카고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 여사는 현대.기아차그룹 계열사인 해비치리조트 지분 16%를 소유한 대주주이며 이 회사 고문을 맡고 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