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이지아 ‘펜트하우스2’ 고공행진
돌아온 이지아 ‘펜트하우스2’ 고공행진
  • 연합뉴스
  • 등록일 2021.03.07 19:37
  • 게재일 2021.0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률 26.9%… 시즌 자체 최고
시즌2도 몰아치는 전개에 시청률이 고공행진하고 있다.

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방송한 SBS TV 금토극 ‘펜트하우스’ 시즌2 6회 시청률은 22.4%-26.9%를 기록하며 시즌 자체 최고 성적을 경신했다. 순간 최고는 27.9%까지 치솟아 시즌1이 기록했던 28%대 벽도 조만간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전날 방송에서는 오윤희(유진 분)의 딸 배로나(김현수)가 천서진(김소연)의 딸 하은별(최예빈)에 의해 죽음 직전의 위기에 놓이는 모습이 그려졌다.

또 마지막에는 시즌1에서 주단태(엄기준)에 의해 죽은 줄 알았던 그의 전 부인 심수련(이지아)이 부활해 놀라움을 안겼다.

시즌1에서 천서진-주단태에게 번번이 당하기만 했던 오윤희가 시즌2에서 속 시원한 복수를 시작했지만, 딸을 잃을 상황에 놓이면서 새로운 돌파구가 필요한 가운데 심수련의 복귀가 어떤 전개를 불러올지 주목된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