딘딘 “따뜻한 감성이 담긴 프로그램”
딘딘 “따뜻한 감성이 담긴 프로그램”
  • 연합뉴스
  • 등록일 2021.03.04 19:42
  • 게재일 2021.0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막메이트3’ 오늘 시즌서 첫 공개
김이나·이원석·정세운과 MC호흡
‘고막메이트3’ 출연진. /SBS 제공
SBS 모비딕 음악 예능 ‘고막 메이트’가 특유의 따뜻한 감성으로 탄탄한 팬덤을 구축하며 시즌3에 접어들었다.

‘고막 메이트’는 시청자의 사연을 듣고 그에 맞는 노래를 골라 MC들이 직접 노래를 불러주는 포맷으로 작사가 김이나와 래퍼 딘딘, 가수 이원석, 정세운이 이끌고있다.

2019년 시작했고 지난해 시즌2는 누적 조회 수가 1천400만뷰를 기록하는 등 인기를 얻었다.

MC 딘딘은 4일 열린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처음부터 장수 프로그램 느낌이 났다. 어딘가 모르게 따뜻한 프로그램이라 사랑받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김이나 누나도 얘기했듯 나의 다른 점을 가장 많이 찾아준 프로그램”이라며 “다른 예능에 나가면 웃겨야 한다는 생각이 있지만 ‘고막 메이트’는 진짜 내 이야기를 느긋하게 할 수 있는 방송이다. 그래서 감사한 프로그램”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시청자들께서도 자극적인 것들로부터 지쳤을 때, 쉬고 싶을 때 ‘고막메이트’를 찾아 휴식을 취해달라”고 했다.

정세운도 “녹화를 하면서도 우리끼리 합이 참 잘 맞고 편안하게 촬영한다. 따뜻함이 가진 힘은 강력하다고 생각한다. 그 힘을 많은 분께 드릴 수 있는 콘텐츠”라고밝혔다.

김이나는 “사연을 접하고 순수하게 응원하는 내가 주책맞지 않나도 생각했지만, 많은 분께서 공감해주시니 세상은 아직 따뜻하다는 생각이 든다”며 “누군가를 흥분시키려고 하는 자극적인 이야기가 아니라 일상에 있는 이야기들을 하니 듣는 분들도 편하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원석은 “MC들이 모두 건강한 생각을 하고 있고, 이야기를 하다 보니 더 관계가 깊어지는 것 같다. 시즌을 거듭할수록 더 많은 이야기를 나눌 수 있을 것 같아서기대된다”고 밝혔다.

‘고막메이트3’는 5일 오후 6시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시즌(Seezn)에서, 12일 오후 6시 유튜브에서 처음 공개된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