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화학사고 건수·피해 코로나19 영향에 증가
작년 화학사고 건수·피해 코로나19 영향에 증가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21.02.22 20:24
  • 게재일 2021.0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화학사고 건수가 전년보다 30% 이상 증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비대면 근무 등이 많아지면서 현장 관리에 빈틈이 생긴 점 등을 요인으로 추정하고 화학물질안전원 시설및 기능을 확대하는 등 안전 관리 강화에 나섰다.

22일 화학물질안전원에 따르면 2020년 화학사고 발생 건수는 75건으로, 2019년 57건 대비 32%가량 증가했다. 화학사고 발생 건수는 2015년 113건을 기록한 후 점차 감소 추세를 보여 2018년66건, 2019년 57건을 기록했으나, 지난해 다시 늘었다.

유형별로는 작업자 부주의가 38건, 시설관리 미흡이 22건, 운송 차량 사고가 15건이다. /김진호기자

김진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