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하늘길 하루평균 1천151대 항공교통량 재작년比 50%감소
작년 하늘길 하루평균 1천151대 항공교통량 재작년比 50%감소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21.01.24 20:22
  • 게재일 2021.0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우리나라 하늘길을 이용한 항공 교통량이 2019년 대비 50.0% 감소한 42만1천대(하루 평균 1천151대)로 나타났다. 24일 국토교통부는 항공기운영자가 항공교통본부에 제출한 비행계획서 기준으로 집계한 결과 이 같은 수치를 보였다고 밝혔다. 국토부에 따르면 월간 최대 교통량은 코로나19 발생 전인 1월에 7만2천대를 기록했다. 하루 최대 교통량은 1월 10일 2천464대로 조사됐으며, 하루 최저 교통량은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9월 7일 393대를 기록했다. 국제선과 국내선 교통량을 살펴보면, 국제선의 경우 전년 대비 66.4% 대폭 감소한 20만대(하루 평균 546대)가 운항했고, 국내선은 전년 대비 10.4% 감소한 22만1천대(하루 평균 302대)로 집계됐다. 국제선 교통량 가운데 우리나라 공역을 통과해 다른 나라로 비행한 영공통과 교통량은 1만8천대(하루 평균 48대)로 전년 대비 69.3% 감소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올해에도 불확실성이 크나 항공교통량을 지속 모니터링하면서 교통량 증가에 대비한 관제사 사전교육 등 대비태세를 철저히 갖추겠다”고 밝혔다. /전준혁기자
전준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