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존박, 코로나 무증상 확진 소속사 “스태프 검사 조치 완료”
가수 존박, 코로나 무증상 확진 소속사 “스태프 검사 조치 완료”
  • 연합뉴스
  • 등록일 2021.01.18 20:00
  • 게재일 2021.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존박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뮤직팜은 18일 공식 SNS에 “존박이 지난 15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동선이 겹친 스태프들도 검사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완료한 상태”라고 밝혔다.

존박은 무증상인 상태로, 현재 질병관리청의 지침에 따라 격리시설에 입원해 있다고 소속사는 전했다.

소속사는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양해 부탁드리며, 당사는 코로나19 관련 지침 및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지난해 말 코로나19 재확산 이후 가요계에서는 그룹 에버글로우·업텐션·골든차일드 멤버, 청하, 이찬원 등이 잇따라 코로나19에 감염됐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