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농업 혁신타운’ 하반기 첫 삽
‘신농업 혁신타운’ 하반기 첫 삽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21.01.13 19:03
  • 게재일 2021.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 2023년까지 231억 투입
내남면 부지 확보 81%로 순조
2023년까지 교육센터 등 조성

[경주] 경주 신농업 혁신타운 건립 사업이 순항 중이다.

13일 경주시에 따르면 신농업 혁신타운은 2018년 경북도 투자심사 승인과 타당성을 인정받아 도시계획시설 실시계획인가를 거쳐 하반기 착공을 앞두고 있다.

2023년까지 사업비 231억원을 들여 내남면 상신리 800번지 일원 21만958㎡에 스마트농업 교육센터, 원예작물시험포, 아열대농업관 등 과학영농시험포 운영시설이 순차적으로 건립된다. 하반기 착공하는 과학영농시험포 운영시설에는 스마트 농업기술 교육을 위한 스마트농업 교육센터, 유리온실 수경재배 교육장과 기후변화에 대응한 아열대작물과 새소득 시험재배 온실, 청년 창업농을 위한 경영실습온실, 식량작물과 사료용 작물 시험포 등 다양한 미래농업을 위한 공간이 조성된다. 현재 부지 매입 진척률은 81% 수준이다.

상반기 중으로 부지 매입이 마무리될 전망이다.

업무동과 연구동 등이 들어설 농업연구시설·업무시설 조성사업은 연말까지 공유재산관리 심의와 농업인 의견 수렴을 거쳐 2023년 초 착공할 예정이다. 농업테마농원, 농업광장 등이 들어설 예정이어서 치유농업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지역 관광자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신농업 혁신타운이 조성되면 경주 미래 농업의 정책연구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만의 특색 있는 시험연구 단지가 조성된다면 농업관련 기관 및 연구시설의 유치 경쟁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다”면서 “각 기관의 협력을 통해 상당한 시너지 효과를 이끌어내 농업 발전과 일자리 창출, 경제적 유발 효과도 상당할 것이다”고 밝혔다. /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황성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