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모더나 백신 2분기부터 공급…총 5천600만명분 확보"
靑 "모더나 백신 2분기부터 공급…총 5천600만명분 확보"
  • 김진호 기자
  • 등록일 2020.12.29 11:13
  • 게재일 2020.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대통령, 어제 모더나 CEO와 통화…'2천만명분 공급' 합의
靑 "모더나와 연내 계약 체결"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오후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오후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8일 미국 제약회사인 모더나의 스테판 반셀 최고경영자(CEO)와의 통화에서 모더나가 한국에 2천만명 분량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공급한다는 데 합의했다고 청와대가 29일 밝혔다.

애초 정부가 모더나와의 협상을 통해 확보하겠다고 한 1천만명 분량의 두 배에 해당하는 백신을 확보한 것이다.

아울러 문 대통령과 반셀 CEO는 이번 통화에서 애초 내년 3분기로 추진했던 백신 공급 시기를 앞당겨 2분기부터 들여오기로 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반셀 CEO는 문 대통령에게 "백신이 조기에 공급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한국 정부가 빠른 계약 체결을 원하면 연내에도 계약 체결이 가능하다"고 했고, 문 대통령은 "가급적 연내 계약 체결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모더나와 연내 백신 공급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강 대변인은 아스트라제네카 등 기존 백신 공급계약에 더해 모더나와의 계약이 이뤄지면 총 5천600만명이 맞을 수 있는 백신을 확보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문 대통령과 반셀 CEO는 통화에서 국립보건 감염병 연구소와 팬데믹 공동대응 및 임상실험, 연구·개발에 협력한다는 내용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기로 했다.

또한 모더나 백신을 한국 기업이 위탁생산하기 위한 협력도 강화하기로 했다.

김진호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