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장갑공장서 불... 공장대표 70대 숨져
영천 장갑공장서 불... 공장대표 70대 숨져
  • 조규남 기자
  • 등록일 2020.12.01 10:48
  • 게재일 2020.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밤 11시 44분께 영천시 금호읍 오계리 한 장갑공장에서 불이 나 공장 1동을 태우고 2시간 만에 진화됐다.
30일 밤 11시 44분께 영천시 금호읍 오계리 한 장갑공장에서 불이 나 공장 1동을 태우고 2시간 만에 진화됐다.

  

 

  30일 밤 11시 44분께 영천시 금호읍 오계리 한 장갑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공장 1동을 태우고 1일 오전 2시 16분께 완전 진압됐다. 

   이 불로 공장대표 70대가 숨졌다.

 재산 피해는 소방서 추산 2천100만 원이며, 사망자는 혼자 소규모 장갑공장을 운영한 건물주로  것으로 알려졌다.

 불이나자 소방당국은 펌프카 6대와 구조구급 차량 등 10대, 소방대원 30여 명이 출동해 2시간여 만에 화재를 진압했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화인과 피해액을 조사 중이다.
 
 /조규남기자 nam8319@kbmaeil.com

조규남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