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년 만에 만나는 하루키의 세계… ‘나’를 둘러싼 삶을 그리다
6년 만에 만나는 하루키의 세계… ‘나’를 둘러싼 삶을 그리다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20.11.25 20:06
  • 게재일 2020.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인칭 단수’

무라카미 하루키 지음·문학동네 펴냄
소설집·1만4천500원
‘일인칭 단수’(문학동네)는 ‘1Q84’ ‘기사단장 죽이기’ 등으로 국경을 넘어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는 세계적인 작가 무라카미 하루키가 ‘여자 없는 남자들’ 이후 6년 만에 선보이는 소설집이다.

작가 특유의 미스터리한 세계관과 감성적인 필치, 일인칭 주인공 ‘나’의 시점으로 진행되는 작품이라는 공통점을 지닌 단편 여덟 편을 모았다. 첫사랑에 대한 아련한 추억과 함께 작가의 젊은 시절인 1970~1980년대에 대한 향수를 느낄 수 있는 ‘위드 더 비틀스’, 낯선 동네에서의 비현실적인 체험담 ‘크림’, 꾸준히 응원해온 야구팀에 대한 애정이 느껴지는 ‘야쿠르트 스왈로스 시집’, ‘도쿄 기담집’에 등장했던 기이한 능력을 지닌 원숭이의 후일담 ‘시나가와 원숭이의 고백’ 등, 누군가의 삶을 스쳐가는 짧고 긴 만남을 그려낸 여덟 작품 속에서 유일무이의 하루키 월드를 구성하는 다채로운 요소들을 한데 만나볼 수 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