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철도공사, 코로나 확산 방지 총력
도시철도공사, 코로나 확산 방지 총력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0.11.24 20:14
  • 게재일 2020.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긴급 간부회의서 대책 논의
대구도시철도공사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전국적인 재유행의 조짐을 보임에 따라 선제적인 감염병 차단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대구도시철도공사는 지난 23일 긴급 간부회의를 개최해 지역사회로의 코로나 확산 방지 대책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그 결과 도시철도 이용승객의 안전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수준으로 유지하고 있던 방역조치를 재점검하고 지속 추진하기로 했다.

현재 많은 이용객으로 인해 밀집도가 높은 전동차에 대해서는 월 1회 실시하던 방역을 기지 입고 시마다 시행하고, 주 3일 하던 소독도 매시간 실시하고 있다. 또 승객들의 접촉 빈도가 높은 객실 손잡이, 선반, 의자 등을 집중적으로 소독하고 있으며, 평소에는 하지 않던 전동차 바닥 소독도 일 2회 실시하고 있다.

유동 인구가 많은 역사의 방역소독은 격월 1회 하던 것을 주 1회 이상 실시하고 있으며, 사용된 승차권은 소독 후 재사용하고, 엘리베이터 버튼 등 고객 접촉이 잦은 부분은 항균 필름을 부착했다.

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은 “현재까지 도시철도를 통한 코로나 감염사례는 단 한 건도 없었다”면서 “앞으로도 시민들이 코로나로부터 안전하게 도시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방역소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