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영일만항 수출입 물동량 6년 만에 최고
포항영일만항 수출입 물동량 6년 만에 최고
  • 손병현기자
  • 등록일 2020.11.23 20:15
  • 게재일 2020.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달 1만4천916TEU 처리
경북 포항 영일만항의 수출입 컨테이너 물동량이 지난 달 1만4천916TEU를 처리하면서 6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23일 경상북도에 따르면, 지난 달 컨테이너 물동량은 전년 동월 대비 68%나 증가했고 지난 7월 이후 4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 이는 지난 2014년 7월 이후 6년 3개월 만에 최대치다.

올해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인한 세계적인 경기 침체로 해운 수요가 지속해서 줄어들면서 영일만항의 물동량도 영향을 미쳤다. 하지만 자동차, 철강, 우드펠릿 등 영일만항의 주요 처리 품목의 해상운송 수요가 다시 늘어나고 러시아와 베트남 정기 항로가 재개되면서 지난 7월부터는 물동량이 증가하는 추세다.

특히, 동해안 화력 발전소의 우드펠릿 수요가 지속해서 증가하면서 인입 철도의 운송 빈도도 늘어나고 신규항로 개설 가능성도 커짐에 따라 지속적인 물동량 증가가 예상된다. 또 현재 포항 영일만항 배후단지에 2개의 입주업체가 수출입 물류센터 및 냉동물류센터를 운영 중인 가운데 내년 상반기에는 5개의 업체가 추가로 운영을 시작할 계획으로 신규 물동량 창출이 기대되는 상황이다. /손병현기자

손병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