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지검장 "최숙현 사망 사건 계속 수사 중"
대구지검장 "최숙현 사망 사건 계속 수사 중"
  • 김진호 기자
  • 등록일 2020.10.17 13:13
  • 게재일 2020.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재연 대구지검장은 16일 "최숙현 선수 사망 사건과 관련한 검찰 수사가 아직 진행 중이다"고 밝혔다.

조 지검장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최 선수 사건과 관련한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의 질문에 이같이 밝힌 뒤 "현재 수사 중인 사건은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감독 등) 주범들이 기소된 이후 추가로 접수된 고소·고발 건과 관련한 것이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최 선수 사망 사건을 수사하기 위해 만든 특별수사팀은 아직 그대로 유지하고 있으며 공소 유지를 위해 수사에 참여한 인원 대부분이 수사팀에 그대로 남아있다"고 말했다.

또 "최 선수 사망 사건과 관련한 다른 피해자를 보호하고 이들이 피해에서 벗어나 일상생활에 복귀할 수 있도록 국선변호인을 소개하거나 관련 기관과 긴밀하게 협조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조 지검장은 "체육단체에서 벌어지는 일을 사법기관이 일일이 파악할 수 없는 만큼 체육회 등 유관단체에서 주기적으로 조사하고 면담하는 시스템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진호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