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향인사 추석맞이 고향 방문 자제를”
“출향인사 추석맞이 고향 방문 자제를”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20.09.27 20:05
  • 게재일 2020.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지역발전협의회 당부

포항지역발전협의회(회장 공원식)가 코로나19 재확산의 상황을 맞아 출향인사들이 추석에 고향을 방문하는 것을 최대한 자제하기를 당부하고 나섰다. 대신 서로 따뜻한 정과 마음만 주고받아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고 모두가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 한가위가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27일 포발협은 “명절이 되면 고향으로 돌아가서 사랑하는 가족들과 친지들이 모여서 웃음꽃 가득한 시간을 보내면서 지내는 것이 오랜 풍습이다”면서 “그러나 올해는 포항에도 현재 많은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했으므로 출향인사들의 고향 방문 자제가 절실하게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공원식 회장은 “우리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맞이해 고향을 방문하는 것을 자제하는 것은 정말 아쉽고 안타깝다” 면서 “그러나 이번 추석만큼은 서로 정과 마음만 주고받는 것을 고려해야 할 때”라고 힘줘 말했다. /전준혁기자


전준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