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코로나 위기 속 일자리사업 성과
김천시, 코로나 위기 속 일자리사업 성과
  • 나채복기자
  • 등록일 2020.09.15 20:13
  • 게재일 2020.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동기 대비 취업자 1천명 증가, 고용률도 0.7%포인트 늘어
식품·공중 위생업소 인건비 지원, 청년 창업 프로그램 등 효과

[김천] 김천시가 올해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각종 일자리사업을 추진해 취업자 수를 늘렸다.

15일 통계청이 ‘2020년 상반기 지역별 고용조사 시군별 주요고용지표 집계 결과’에 따르면 김천시의 올해 상반기 취업자 수는 7만2천600명으로 전년동기 대비 1천명 증가했다.

또, 고용률은 59.6%로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에도 전년동기 58.9% 보다 0.7%p 증가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경기침체와 고용불안으로 전국 시 지역 취업자 수는 27만6천명, 군지역은 4만5천명이 감소했으며 시 지역 고용률은 58.3%로 전년보다 2%p 하락했다.

이러한 코로나19 사태에도 김천시의 고용률은 전국 시 지역 평균 고용률보다 1.3%p 높게 나타났다.

이같은 성과는 시가 민선7기 시정방침인 ‘일자리가 풍부한 경제도시 김천’을 위해 지역청년 실업해소 및 사회적 약자를 위한 일자리 만들기를 핵심과제로 선정, 일자리 창출에 다양한 노력을 기울인 결과로 분석된다.

시는 일자리 미스매칭 해소를 위해 취업유관기관인 일자리정보센터, 취업지원센터를 통해 다른 해 보다 더 적극적인 대응으로 지역 기업체에 400여명의 일자리를 매칭시켰다.

특히 올해 코로나19 극복 신규 사업으로 추진중인 소상공인 일자리창출지원사업으로 식품·공중 위생업소 종사자 34명에게 인건비를 지원하고 있다.

시는 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 지원사업으로 업종전환, 기업환경개선사업 등 25개 기업에 대한 고용약정 41명, 취업 전 생산품질 관련 교육으로 27명에 대한 일자리를 제공했다.

창업 청년지원을 위해 청년 10명에게 구도심 창업공간 리모델링비 및 임대료를 지원하고 있다.

현재 생산품질교육 취업 희망자 20명을 다음 달 5일까지 매주 모집하고 있으며, 사회적기업과 연계해 판로개척, 디자인개발, 창업아이템 개발 등 청년 취·창업 인큐베이팅 지원사업 6개월 프로그램에 참여할 청년 15명을 23일까지 모집 중이다.

김천시청년센터에서는 청년정책걸어보고서 프로그램에 참여할 청년기자단 10명, 청년스타트업 참여 청년 10명을 현재 모집 중이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기업체 유치와 다양한 일자리 창출사업을 통해 김천시민 모두가 경제적 어려움을 해소해 풍요로운 삶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나채복기자 ncb7737@kbmaeil.com
나채복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