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경주캠퍼스, 지역인재 7급 수습 공무원 2명 배출
동국대 경주캠퍼스, 지역인재 7급 수습 공무원 2명 배출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20.09.07 19:58
  • 게재일 2020.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경찰공공학부’ 김가량, 백세영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가 ‘2020년 지역인재 7급 수습직원 선발시험’에 두 명의 최종 합격자를 배출했다.

‘지역인재 7급 수습직원 선발시험’은 인사혁신처가 지역 균형발전과 우수한 지역인재의 공직 진출을 돕고자 도입한 제도다. 동국대 경주캠퍼스에 다니는 김가량(행정·경찰공공학부 4학년·사진 왼쪽), 백세영(행정·경찰공공학부 4학년·사진) 학생이 이번 선발시험에 응시, 최종 합격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전국 119개 대학에서 총장의 추천을 받은 491명의 졸업(예정)자가 지원한 이번 선발시험에서 필기시험과 서류전형, 면접을 뚫고 행정 분야에 최종합격했다.

김가량 학생은 “아직도 합격이 실감이 나지 않는다. 앞으로 공직에 임하면서 주변에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백세영 학생은 “코로나19로 인해 더 길어졌던 수험기간을 좋은 결과로 마칠 수 있어 기쁘고 수험생활을 믿고 지원해주신 부모님과 교수님, 선후배들에게 감사한다”며 “저 또한 앞으로 많이 베풀고 사회에 보탬이 되는 공직자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합격비결에 대해서는 대학에서 운영하는 고시반과 장학제도가 시험을 준비하는 데 결정적인 도움이 되었다고 말했다.

동국대 경주캠퍼스는 지역인재 7급 수습직원 선발시험에 합격한 동문을 초청해 진로 특강을 개최하고, 공무원 준비반 운영을 통해 고시 장학금 지급과 개인 멀티미디어 지정 좌석 제공, 동영상 강의 지원 등 공직 진출을 희망하는 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원종일 동국대 경주캠퍼스 대학일자리센터장은 “해마다 경북지역에서 10여 명 합격자를 배출하는데 우리 대학은 매년 1~3명의 합격자를 꾸준히 배출하고 있다”며 “학과 교수님들의 관심과 지도, 학생들의 노력, 대학일자리센터의 지속적인 관리 등으로 합격자를 배출할 수 있었다 학생들이 국가 발전과 지역 사회에 기여하는 공직자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황성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