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후보 물질 3종… 연내 임상시험 가능할 듯”
“백신후보 물질 3종… 연내 임상시험 가능할 듯”
  • 박형남기자
  • 등록일 2020.08.13 20:15
  • 게재일 2020.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당국 “2022년까지 개발 목표”

방역당국이 국내에서 현재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 후보 물질 3종에 대한 임상시험을 올해 안에 시작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13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연내 3종의 백신후보 모두 임상 착수가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안에 임상시험이 시작될 것으로 보이는 백신 후보 물질 3종은 단백질을 이용한 ‘합성항원 백신’ 1종과 유전물질인 DNA(디옥시리보핵산)를 활용한 백신 2종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합성항원 백신 개발은 SK바이오사이언스가, DNA 백신은 제넥신과 진원생명과학이 개발하고 있다.

이 가운데 제넥신은 지난 6월 11일 임상 1상과 2A상에 대한 승인을 받은 바 있다. 다른 회사도 동물을 대상으로 개발 중인 백신 후보물질의 효능과 독성 등을 평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이들 3종을 내년 하반기부터 2022년까지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을 지원하고 있다.

/박형남기자 7122lov@kbmaeil.com
박형남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