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 행안부 ‘적극행정 맛집’ 재선정
수성구, 행안부 ‘적극행정 맛집’ 재선정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0.08.13 20:09
  • 게재일 2020.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이 만든 부식,
배달과 함께 안부 확인’ 사업

대구 수성구는 ‘장애인이 만든 부식, 배달과 함께 안부확인’사업으로 지난 6월에 이어 또 한 번 ‘행정안전부 적극행정 맛집’으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적극행정 맛집은 올해 4월부터 행정안전부가 전국 지방자치단체에서 모집한 적극행정 사례 중 우수사례를 선정하고, 지자체에 공유하는 사업이다.

‘장애인이 만든 부식, 배달과 함께 안부확인’사업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성금을 활용해 중증장애인 다수고용작업장에서 우리 쌀로 만든 빵·제과 등을 구매하고, 두유와 함께 배달하는 수성구 자체사업이다. 이 먹거리는 홀몸어르신, 중증장애인, 질병세대 등 취약계층 150가구에 주 2회 전달된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