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성군, 시설하우스 벼 재배 첫 수확
달성군, 시설하우스 벼 재배 첫 수확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0.08.13 20:09
  • 게재일 2020.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지면 고상국 씨 ‘황금보라’ 벼
4월초 모내기… 햅쌀 조기 출하

지난 11일 대구 달성군 구지면 고상국(45)씨 농가에서 올해 첫 벼를 수확했다. /대구 달성군 제공
대구 달성군은 구지면 시설하우스에서 올해 첫 ‘황금보라’ 벼를 수확했다고 13일 밝혔다.

달성군 구지면 고상국(45)씨 농가는 몇 년 전부터 조생종 품종인 ‘황금보라’ 벼로 시설하우스를 이용한 조기재배를 시도해 지난 11일 성공적으로 1천600㎡ 정도의 올해 첫 벼를 수확했다.

농가에서는 쌀 외관 및 밥맛이 양호한 조생종 벼인 황금보라를 대구지역에서 가장 빠른 4월초에 모내기를 했다. 자연 상태의 논 재배가 아닌 인공적인 재배기술을 필요로 하는 어려움 속에서 정성을 다해 재배해 첫 수확에 이르게 됐다. 조기 수확으로 일찍 햅쌀 판매가 가능해 농가소득 증대라는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달성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하우스 내 벼 재배를 통해 햅쌀 조기출하로 농가의 노동력 분산 및 농가 소득증대에 기여하는 바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시설 내 염류 직접 제거 등 연작장해를 낮추는 효과까지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