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대 공공 의대 설립·신도청 캠퍼스 조성 ‘찬성 95%’
안동대 공공 의대 설립·신도청 캠퍼스 조성 ‘찬성 95%’
  • 손병현기자
  • 등록일 2020.08.11 20:31
  • 게재일 2020.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수·학생·직원 구성원 1천501명 설문조사
11월까지 설립의향서·정원요구서 제출 계획

안동대학교가 대학 구성원의 95%가 공공 의대 설립과 신도청 캠퍼스 조성에 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안동대에 따르면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10일까지 구성원 1천501명을 대상으로 ‘안동대 공공 의대 설립 및 신도청 캠퍼스 조성’ 설문조사를 한 결과다. 공공 의대 설립 97%, 신도청 캠퍼스 조성에는 93%가 찬성했다.

구성원별 찬성률은 교수 96%, 학생 95%, 직원 91%다.

앞서 안동대는 지난달 30일 대학 구성원을 대상으로 ‘안동대 공공 의대 설립 및 신도청 캠퍼스 조성 설명회’를 열었다. 정부의 공공 의대 설립 추진에 대응하고, 도청 신도시의 교육적 수요에 부응하려는 조치다.

김현기 안동대 기획처장은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및 공공 의대 설립 추진방안 발표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연구위원회를 구성하겠다”며 “연구결과 발표 및 의견 수렴을 거쳐 오는 11월까지 안동대 공공 의대 설립의향서 및 정원요구서를 제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손병현기자


손병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