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 최일선 지킴이들 감사”
“방역 최일선 지킴이들 감사”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20.08.11 20:24
  • 게재일 2020.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한 싱가포르 대사, 대구 방문
동산병원 의료진 찾아 격려·선물
의료 R&D 등 상호 발전 논의도

에릭 테오(가운데) 주한 싱가포르 대사가 11일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을 방문해 코로나19 사진전을 관람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에릭 테오 주한 싱가포르 대사가 1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성공적으로 극복하고 있는 대구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가장 많았던 대구가 세계의 이목이 집중될 정도로 빠르고도 모범적으로 방역에 성공할 수 있는데 가장 노고가 많았던 의료진들을 위문하기 위해 추진됐다.

테오 대사는 방문 첫날인 11일 대구의 코로나19 방역의 최일선에서 고생한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 의료진을 직접 만나 노고에 감사를 표하고 싱가포르 대사관측에서 준비한 선물인 굿즈백(Goods Bag) 200개를 전달했다.

그는 의료진과 함께 코로나19 위기 당시 치열했던 상황이 담긴 사진전을 함께 관람하고, 청라언덕 의료선교박물관과 선교사 묘역인 은혜정원도 둘러봤다.

의료진 위문 이후 대사 일행은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을 방문해 의료분야 연구개발(R&D)과 연구진 교류 등 상호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첨복재단은 지난 2016년 11월 21일 싱가포르 난양공대(NTU) 및 삼성서울병원(SMC)과 함께 의료산업 활성화 및 국내외 의료분야 기업지원을 위해 ‘3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방문 둘째 날인 12일에는 교통과 물산업분야 협력을 위해 유관기관을 방문할 예정이다. 특히 싱가포르에 디트로 싱가포르(DTRO SINGAPORE)현지법인을 설립해 센토사 익스프레스를 운영하고 있는 대구도시철도공사의 홍승활 사장을 만나 현지 운영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고 추후 협력 분야 및 추가사업에 대해서도 협의할 예정이다.

이후 권영진 대구시장과 오찬을 함께 하며 의료와 물산업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 상호 협력 가능한 분야에 대해 논의한다.

이어 국가물산업클러스터를 방문해 대구시가 신성장 주력산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물산업과 연계, 한국물기술인증원의 인증기술부분 글로벌 표준화 작업에 대한 향후 발전 가능성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해 8월 부임한 에릭 테오 주한 싱가포르 대사는 존스홉킨스대 국제공공정책학, 북경대 고위공직자 과정을 거쳤다. 동경, 대만, 북경, 본국 본부 동북아 국장 등을 역임하며 동북아시아 핵심 외교부분을 두루 거친 외교 전문가로서, 지난 2018년 북-미 싱가포르 정상회담을 이끈 바 있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이곤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