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부산항만公 등 5개사와 LNG 벙커링합작회사 설립 협약
가스公, 부산항만公 등 5개사와 LNG 벙커링합작회사 설립 협약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20.07.14 19:02
  • 게재일 2020.0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스공사는 14일 서울 힐튼호텔에서 부산항만공사 등 5개사와 ‘LNG벙커링 합작회사 설립추진위원회 협약 서명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서명식으로 가스공사는 LNG 벙커링합작회사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사업계획 확정 등을 통해 올 10월까지 합작회사를 설립할 방침이다.

한국가스공사는 지난해부터 전략적 주주가 참여하는 LNG 벙커링 합작회사 설립을 추진해왔고 이번 협약으로 국내 천연가스·화주·정유·항만·물류 분야 대표 기업이 함께 안정적인 LNG 벙커링 수요 확보와 중장기 경쟁력 강화에 나서기로 했다.

가스공사는 ‘LNG 벙커링 합작회사’를 통해 오는 2030년까지 선박용 LNG 136만t 판매 및 매출 약 1조원을 달성하고 황산화물 8천315t·미세먼지 2천557t을 저감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동해와 남해 벙커링선 2척, 서해 벙커링선 1척, 당진 LNG 인수기지 선적설비 1식을 확보해 전국 항만을 대상으로 LNG 벙커링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