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이 이어준 이필모·서수연, ‘아내의 맛’ 합류
‘연애의 맛’이 이어준 이필모·서수연, ‘아내의 맛’ 합류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7.06 20:12
  • 게재일 2020.0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조선은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을 통해 부부의 연을 맺은 배우 이필모와 그의 아내 서수연 씨가 스타 부부 관찰 예능 ‘아내의 맛’에 합류한다고 6일 밝혔다.

이제 결혼 2년 차를 맞은 두 사람은 ‘달콤살벌한’ 일상과 11개월 아들 담호 군을 키우는 새내기 부모로서의 진솔하고 유쾌한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특히 곧 50대에 접어드는 늦깎이 아빠 이필모의 현실 육아 전쟁이 생생하게 펼쳐질 예정이라 기대를 모은다.

제작진은 “‘연애의 맛’ 1호 커플, 1호 부부 이필모-서수연이 이달 중에 ‘아내의 맛’에 전격 합류한다”며 “‘연애의 맛’에서 보여준 달콤함과 결혼 2년 차에 티격태격하는 일상, 초보 부모의 좌충우돌 육아 전쟁까지 다양한 모습으로 행복을 전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밤 10시 방송.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