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오공대,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 운영기관에
금오공대,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 운영기관에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20.06.01 19:36
  • 게재일 2020.0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중기에 기술개발 등 지원

금오공과대학교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시행하는 ‘2020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R&D) 운영기관’에 선정됐다.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 사업’은 대학에 구축된 기술개발 관련 인프라를 혁신 역량이 부족한 지역 중소기업에 개방해 기업의 기술개발 등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금오공대는 5개 권역 가운데 대경권 운영기관으로 선정됐다. 2년 1개월(2020∼2022)의 사업기간 동안 총 45억8천여 만원의 사업비(국비)를 지원받아 지역 기업의 기술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다. 금오공대는 중소기업 지원 실적과 관련 경험이 풍부하고 지역별 특화 산업 분석 및 지원 계획이 구체적으로 수립돼 있는 점, 중소기업 전담지원 전문 인력과 공간, 기자재 등의 물적 인프라를 확보하고 있는 점이 긍정적 선정요인으로 평가됐다.

김태오 금오공대 중소기업산학협력센터장은 “대구·경북 권역의 산학협력 거점대학으로서 지역 기업의 역량 분석에 따른 맞춤형 R&D 지원을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기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 사업 지원대상 기업은 기업부설연구소 미보유 기업으로 이달 중순경 금오공대 중소기업산학협력센터에서 모집 예정이다. 구미/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