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코로나19 피해 中企에 도움의 손길
포항시, 코로나19 피해 中企에 도움의 손길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20.05.11 20:19
  • 게재일 2020.0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 운전자금 지원 실시
매출액 10%↑ 감소 기업 대상
최대 3억원 대출이자 3% 지원

포항시가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대출 이자 지원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800억원 규모의 융자추천으로 이뤄지며, 기업이 은행과 대출 협의를 완료하면 최대 3억원의 대출액에 대한 대출이자 3%를 1년간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코로나19 피해로 매출액이 10% 이상 감소한 중소기업이다. 고소득 서비스업, 사행성기기 제조업 등 정책자금 융자제외 업종을 제외한 전 업종에 지원한다.

기존 포항시 중소기업 육성자금을 지원받은 업체도 중복으로 지원할 수 있지만, 경북도 코로나 극복 특별 경영자금을 지원받은 업체는 지원할 수 없다.

포항시는 중소기업 지원정책으로 45억원의 이자보전액으로 1천900억원 규모의 융자 추천을 진행 중이며, 8일 기준 600억원 규모의 추천이 이뤄졌다. 이번 코로나19 극복 중소기업 운전자금 지원 계획으로 포항시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 규모는 70억원의 이자보전액으로, 총 2천700억원 규모로 이뤄진다.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은행과의 대출 가능 규모를 협의 후 포항시에 신청하면 된다. 접수기간은 자금 소진 시까지이며, 방문 및 우편접수가 가능하다.

/전준혁기자 jhjeon@kbmaeil.com
전준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