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코로나 생활치료센터 운영 종료
경산시, 코로나 생활치료센터 운영 종료
  • 심한식 기자
  • 등록일 2020.04.26 15:57
  • 게재일 2020.0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 코로나19 경증환자 수용을 위해 생활치료센터로 운영된 중소기업진흥공단 대구경북연수원 생활치료센터가 25일 운영을 종료했다.

지난 3월 5일부터 25일까지 52일간 운영된 경산생활치료센터는 총 104명의 환자가 입소해 94명이 완치돼 퇴소했고 3명은 포항 등의 의료원으로 이송돼 치료 중이다.

남아있던 7명의 환자는 24일 전원 포항의료원으로 이송됐다.

운영기간 동안 1일 평균 근무자는 24명(의료진, 운영진, 폐기·방역 업체 근무자 등)으로 완치에 집중했다.

중소기업진흥공단 대구경북연수원은 시설 방역활동과 폐기물 처리, 각종 물품교체 등 사후정비를 5월 초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생활치료센터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애쓴 의료진과 운영진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연수원을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한 중소기업진흥공단 및 온정을 나눈 시민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