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래원·이다희, tvN 드라마 ‘루카’서 호흡
김래원·이다희, tvN 드라마 ‘루카’서 호흡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4.14 19:08
  • 게재일 2020.0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전자 소재 파격 장르물

배우 김래원(왼쪽)과 이다희. /HB엔터테인먼트·화이브라더스코리아 제공
배우 김래원과 이다희가 tvN 새 드라마 ‘루카’에 캐스팅됐다.

‘루카’ 측은 주연 배우 캐스팅을 이처럼 완료하고 본격적인 제작에 돌입한다고 14일 밝혔다.

오컬트 스릴러 ‘손 더 게스트(the guest)’ 김홍선 감독이 연출을, ‘추노’의 천성일 작가가 대본 집필을 맡았다.

드라마는 찰스 다윈 ‘종의 기원’을 바탕으로 ‘유전학’이라는 미지의 세계를 소재로 한다. 강하게 태어나 외롭게 세상에 던져진 한 사람의 치열한 추적기를 그린다.

김래원은 자신이 누구인지도 모르는 ‘지오’로 2년 만에 안방극장으로 돌아온다.

좀처럼 감정을 드러내지 않는 지오는 평범한 사람과 다른 힘과 비밀을 지녔지만 정작 자신이 누구인지 모르고, 끊임없이 자신을 쫓는 이들과 치열한 추격전 끝에 답을 찾아 나간다.

이다희는 무모하리만치 행동이 앞서는 형사 ‘구름’을 맡아 강렬한 연기를 선보인다.

어린 시절 실종된 부모의 사건을 집요하게 쫓으며 진실에 다가가려는 인물로, 비밀스러운 힘을 지닌 지오와의 만남으로 인생이 뒤흔들리는 역할이다.

올해 하반기 tvN 방송 예정.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