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텍 화공과 졸업생 11명 교수 임용
포스텍 화공과 졸업생 11명 교수 임용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20.04.13 19:54
  • 게재일 2020.0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11명 이어 ‘경사’

포항공과대학교(POSTECH, 총장 김무환) 화학공학과 졸업생 11명이 동시에 2020학년도 대학 교수로 임용됐다.

13일 포항공대에 따르면 올해 교수로 임용된 동문은 △강남대학교 강민 교수 △경북대학교 임창용·조윤기 교수△경일대학교 황형진 교수 △금오공과대학교 김현호 교수 △아주대학교 황종국 교수 △전북대학교 김민 교수 △중앙대학교 조창신 교수 △충남대학교 임종철·이재원 교수 △ 한양대학교 장윤정 교수까지 모두 11명이다.

포항공대 화학공학과는 지난해에도 11명의 교원을 배출한 바 있다. 2년 연속으로 단일학과에서 동시에 이처럼 많은 동문이 교수로 임용된 것은 이례적인 사례로, 포항공대 측은 교육적 성과가 대외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차형준 포항공대 화학공학과 주임교수는 “교수로 성장한 동문들을 축하하며 포스테키안으로서 교육과 연구에서 탁월한 성과를 보이며 사회에 기여하는 진정한 교수가 되어주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이바름기자 bareum90@kbmaeil.com
이바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