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무소속 김일윤 후보 사퇴
경주 무소속 김일윤 후보 사퇴
  • 황성호 기자
  • 등록일 2020.04.10 16:55
  • 게재일 2020.0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퇴하는 김일윤 후보.
사퇴하는 김일윤 후보.

4·15 총선 경주 선거구에 출마한 무소속 김일윤 후보가 10일 기자회견을 열고 사퇴했다.

김 후보는 선거사무소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대선 공약으로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를 경주에 지정하겠다고 했는데 이를 실천하게끔 만들기 위해 출마했다"며 "당선이 유력한 출마자들이 대선 공약 실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응답해 사퇴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사전투표가 시작돼 무효표를 줄이고자 지난 9일 경주시선거관리위원회에 사퇴서를 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경주에서는 더불어민주당 정다은, 미래통합당 김석기, 민생당 김보성, 정의당 권영국, 국가혁명배당금당 김덕현, 무소속 정종복 등 6명의 후보가 경쟁한다.

황성호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