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대식 “좋은 일자리 넘쳐나는 ‘행복한 동구’ 만들 것”
강대식 “좋은 일자리 넘쳐나는 ‘행복한 동구’ 만들 것”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20.04.01 20:12
  • 게재일 2020.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대식 미래통합당 후보
강대식 미래통합당 후보

△대구 동구을 = 강대식 미래통합당 후보는 1일 중소기업 경영·근무 환경 개선과 소상공인지원센터 유치 등으로 좋은 일자리 넘쳐나는 동구를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강 후보는 “모두가 행복한 동구를 만들기 위해 실업률이나 고용률 등의 지표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양질의 일자리를 많이 만들어야 된다”며 “지역 특성상 대기업보다는 중소기업이 주를 이룰 수밖에 없어 지역 기업들의 경영 및 근무환경을 개선해 청년층의 역외 유출 방지와 일자리 창출이란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아야 한다”고 밝혔다. 또 “지난 1월 통계청이 발표한 기업 규모별 임금근로자 소득(보수)에 따르면 중소기업의 월 평균 소득은 231만원으로 대기업 501만원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한다”면서 “지역 일자리센터의 기능을 보완하고 지원 분야를 확대한 재취업지원센터를 건립해 경력 단절 여성의 사회 재진출을 돕고 일자리재단 설립으로 퇴직자 및 어르신들의 일자리를 획기적으로 늘리겠다”고 언급했다.

강 후보는 “지역 밀착 정치 경험을 살려 지역의 일자리 체질을 개선하는 등 반드시 좋은 일자리를 늘려 동구와 대구, 대한민국의 경제를 살리겠다”고 말했다. /김영태기자


김영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