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임신부·6개월 내 출산여성 400여 명에 마스크 지원
영주시, 임신부·6개월 내 출산여성 400여 명에 마스크 지원
  • 김세동기자
  • 등록일 2020.03.17 20:02
  • 게재일 2020.0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당 휴대용 손소독제 2개·마스크 10장

영주시는 임신 중이거나 출산 6개월 이내 여성 400여명에게 휴대용 손 소독제 2개와 마스크 10장을 추가 지급한다고 17일 밝혔다. <사진>

신청기간은 오는 20일까지며, 이번에 배부하는 휴대용 손 소독제는 장소와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사용 가능하며 알코올 70% 함유로 살균소독 및 보습력을 지녔다.

수령방법은 대리인이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주소지 관할 읍·면 보건지소나 동 행정복지센터에 본인 신분증과 함께 산모수첩 또는 임신확인서 등을 지참해 방문하면 된다. 방문이 어려운 대상자는 해당 읍·면 보건지소와 동 행정복지센터에 전화상담을 요청하면 수령방법을 안내받을 수 있다.

영주시 보건소 관계자는 “사회적 약자의 안전을 최우선 과제로 감염병 확산과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영주시는 앞서 지난 3일 임신부가 마스크 구입을 위해 장시간 외출하거나 약국 등에서 대기함으로써 감염 불안감이 클 것으로 판단해 마스크 1만500장을 300여명에게 우선 지급한 바 있다. 영주/김세동기자 kimsdyj@kbmaeil.com
김세동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