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우방신천지타운 아파트 이름 바꾸기 나서
포항 우방신천지타운 아파트 이름 바꾸기 나서
  • 안찬규기자
  • 등록일 2020.03.01 19:44
  • 게재일 2020.0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우방신천지타운이 아파트 개명을 추진하고 있다. 신천지 대구교회가 코로나19의 슈퍼전파지로 주목받자 부정적인 이미지를 우려해서다.

29일 포항시에 따르면 북구 두호동의 이 아파트는 1천510가구 규모이며, 2004년 입주했다.

우방건설이 지은 우방신천지타운은 신천지 예수교와 아무 관련이 없다. 그동안은 ‘이만희(신천지교총회장)가 지은 아파트 아니냐’는 우스갯소리를 흘려 들었지만, 코로나19 사태로 신천지에 대한 부정적 인식이 커지자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다.

우방신천지타운 입주자대표회의는 지난 28일 아파트 단지 안에 공고문을 붙이고 소유자 동의를 구하기 시작했다. <사진>

입주자대표회의는 아파트 주민 80% 이상이 동의하면 새 명칭을 공모할 예정이다. /안찬규기자
안찬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