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1조원 지원” 촉구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1조원 지원” 촉구
  • 등록일 2020.02.26 20:28
  • 게재일 2020.0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원용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장원용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중·남구=장원용 미래통합당 예비후보는 26일 “감염병 확산으로 ‘셧다운(Shut Down)’ 된 대구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해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1조원을 지원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장 예비후보는 “서문시장 휴업, 동성로 철시 등으로 지역상권이 붕괴되면서 대구 경제에 비상등이 켜졌다”며 “특히 대구 중·남구는 재래시장 39개, 점포 7천700개를 포함한 2만9천여개의 상가가 밀집한 중심상권이다. 정부가 1조원 규모의 경영안정자금을 긴급 편성해 대구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 지원대책을 조속히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하루빨리 대구 민생현장을 방문해 실효성 있는 소상공인 지원대책을 수립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