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그래핀 소재 쓴 1천만원대 고성능 자전거 출시
현대차, 그래핀 소재 쓴 1천만원대 고성능 자전거 출시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2.26 18:56
  • 게재일 2020.0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가 26일 고성능 브랜드 N과 국산 프리미엄 자전거 브랜드 ‘위아위스’의 협업 프로젝트로 탄생한 ‘N 스페셜 에디션 자전거’를 공개했다. 사진은 ‘N 스페셜 에디션 자전거’와 벨로스터 N의 모습. /현대자동차 제공=연합뉴스
현대자동차가 국산 프리미엄 자전거 브랜드 위아위스와 협업해 제작한 ‘N 스페셜 에디션 자전거’를 26일 공개했다. 박경래 전 양궁 국가대표팀 감독이 설립한 위아위스는 양궁 활 제작에 사용되는그래핀 나노카본 소재를 자전거 프레임에 접목해 일반 고객뿐 아니라 국가 대표 선수를 위한 프리미엄 자전거를 제작하고 있다.

N 스페셜 에디션 자전거는 로드바이크 와스 프로 N과 산악자전거(MTB) 헥시온 N등 2개 상품으로 출시된다.

N 스페셜 에디션 자전거는 위아위스 전문 매장에서 판매하며 현대모터스튜디오 서울과 고양에도 전시된다.

가격은 아직 책정되지 않았으나 기존 제품이 1천20만∼1천270만원 사이여서 1천만원대 초중반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차는 세계사이클연맹(UCI) 컨티넨탈팀 등급의 LX한국국토정보공사 사이클선수단에 i30 N Line 2대를 후원할 계획이라고 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