車 공기청정기 6개 업체 공정위, 과장광고 ‘경고’
車 공기청정기 6개 업체 공정위, 과장광고 ‘경고’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2.18 18:47
  • 게재일 2020.0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정위는 “세균·유해물질 99.9% 제거”, “초미세먼지까지 완벽제거” 등의 문구로 자사 차량용 공기청정기 제품의 성능을 과장한 블루원·에어비타·에이비엘코리아·크리스탈클라우드·팅크웨어·누리 6개 업체에 대해 경고조치했다고 18일 밝혔다. 공정위는 이들 업체가 실제 측정수치보다 결과를 부풀리거나 실험·측정 제한조건을 제대로 기재하지 않아 소비자들의 잘못된 선택을 유도하는 문제가 있다고 판단했다.

특히 공정위는 최근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소비자들의 불안 심리를 틈타 잘못된 정보가 시장에 유통되지 않도록 소비자원과 함께 집중 점검하고 있다.

주요 점검 대상은 “코로나19 예방”, “미세먼지, 바이러스 99.9% 제거”등 검증되지 않은 효능·효과로 소비자들을 유인하는 행위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