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31번째 환자는 대구 61세여성.. 대구의료원 격리
코로나19, 31번째 환자는 대구 61세여성.. 대구의료원 격리
  • 이곤영 기자
  • 등록일 2020.02.18 10:13
  • 게재일 2020.0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역학조사 결과, 해외여행 다녀오지 않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대구에서 31번째 확진환자가 발생했다고 18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대구에서 31번째 확진환자가 발생했다고 18일 밝혔다.

 

감염병 청정지역을 지켜왔던 대구, 경북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환자가 1명 발생했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31명으로 늘었다.

18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해외여행력이 없는 대구의 61세 여성이 국내 31번째 환자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31번째 환자는 대구 수성구 보건소에서 검사를 받은 후 양성으로 확인돼 현재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대구의료원)에 격리됐다.

 

이곤영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