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국영웅 위해 사계절 담은 가산산성 그려
호국영웅 위해 사계절 담은 가산산성 그려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0.02.16 20:11
  • 게재일 2020.0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열 한국화가, 칠곡군에 전달
6·25전쟁 70주년 행사에 힘 실어

‘대한민국의 영웅 70인을 만나다’ 행사에 힘을 보태고자 칠곡군 ‘가산산성’을 그린 김희열 작가. /칠곡군 제공
2015 현대한국화회 ‘올해의 작가상’을 수상했던 김희열(55) 한국화가가 6·25전쟁 70주년을 기념해 칠곡군 ‘가산산성’을 그려 백선기 칠곡군수에게 전달하며 보은 활동에 동참했다.

칠곡군 동명면에서 작품 활동을 펼치고 있는 김 작가는 올해 칠곡군에서 기획 중인 ‘대한민국의 영웅 70인을 만나다’라는 뜻깊은 행상에 힘을 보태기 위해 붓을 든 것.

그는 작품으로 가산산성 출구인 외성의 진남문을 배경으로 복숭아 꽃, 푸른 신록, 단풍, 설경 등의 사계절을 상징하는 그림을 각각 그려 넣은 4종류의 그림을 준비했다. 이를 통해 영겁의 세월과 시련에도 굴하지 않는 호국 정신을 표현 하고자 했다.

백 군수도 김 작가의 뜻에 흔쾌히 동의해 오는 19일 ‘6·25참전 용사’행사에 참여하는 참전 용사 4명에게 호국영웅 배지와 보은의 선물로 작품 한 점씩을 전할 예정이다.

김희열 작가는 “가산산성은 외침에 대비하고자 무려 100년에 걸쳐 내, 외, 중성 구조로 견고하게 쌓은 국내 유일의 삼중성으로 반만년을 이어온 호국의 의지가 잘 드러나 있다”며 “그림을 통해 70년간 대한민국을 지켜온 영웅의 고귀한 희생과 헌신에 작은 보은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백선기 군수는 “뜻깊은 행사에 자발적인 성원과 동참에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작품 속에 담겨있는 고귀한 뜻을 잘 전달하겠다”며 “앞으로도 칠곡군이 대한민국에 호국과 보훈의 등불을 밝히고 가치를 드높일 수 있도록 힘을 모아 줄 것”을 당부했다.

칠곡/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