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경찰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운영…전담반 편성
대구·경북경찰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운영…전담반 편성
  • 김영태.손병현기자
  • 등록일 2020.02.13 12:14
  • 게재일 2020.0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지방경찰청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대구지방경찰청 제공
대구지방경찰청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대구지방경찰청 제공

 

대구지방경찰청은 오는 4월 15일 실시되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 대비해 24시간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을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지방청과 10개 경찰서에 선거사범 수사전담반 147명을 편성해 선거와 관련된 불법행위 첩보를 수집한다.

SNS 등을 통한 가짜 뉴스 유포, 선관위·정당 홈페이지 해킹 등 사이버상 불법행위도 단속한다.

신동연 대구지방경찰청 수사과장은 "금품 선거, 거짓말 선거, 불법 선전, 불법 단체 동원, 선거폭력을 5대 선거범죄로 규정해 엄정하게 처벌하겠다"고 말했다.

경북지방경찰청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경북지방경찰청 제공
경북지방경찰청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경북지방경찰청 제공

경북지방경찰청도 이날 지방청과 도내 24개 경찰서에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을 설치하고 선거범죄 단속에 들어갔다.

오는 4월 29일까지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을 24시간 가동해 불법 선거운동 신고에 즉각 대응할 방침이다.

경북경찰청 관계자는 "선거를 공정하고 깨끗하게 치르기 위해서는 적극적인 신고와 제보가 중요하다"며 "불법행위를 알게 되면 112 또는 가까운 경찰서에 적극적으로 신고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