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가스사고 주의를” 가스안전공사 경북동부지사
“설 연휴 가스사고 주의를” 가스안전공사 경북동부지사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20.01.15 18:34
  • 게재일 2020.0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경북동부지사가 설 연휴 가스사고 발생의 우려가 높아진다며 가스기기 사용에 주의를 당부했다.

15일 한국가스안전공사에 따르면 지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설 연휴에 가스사고 21건이 발생했다. 이 가운데 사용자부주의와 시설미비가 각각 6건으로 가장 많았다. 사용자 취급부주의사고 중 가장 많은 사고가 이동식 부탄연소기 사고로 5건이었다.

휴대용 가스레인지를 사용할 때는 부탄캔을 홈에 맞게 정확히 장착하고, 가스가 새지 않는지 확인해야 한다. 받침대보다 큰 조리기구를 사용하면 복사열로 인해 부탄캔이 폭발할 수 있기 때문에 조리기구 사용에도 주의가 필요하다. 시설미비 사고에서도 보일러 급·배기통 관련 사고가 절반에 달했던 만큼 겨울철 가스보일러 점검도 꼼꼼히 해야 한다. 보일러 배기통이 처지거나 꺾인 부분은 없는지, 또한 연결부가 제대로 고정돼 있는지 확인해야 안전하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