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아홉 순정’ 작곡가 나화랑 생가, 문화재 등록 예고
‘열아홉 순정’ 작곡가 나화랑 생가, 문화재 등록 예고
  • 나채복기자
  • 등록일 2019.12.30 20:26
  • 게재일 2019.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열아홉 순정’, ‘무너진 사랑탑’, ‘늴리리 맘보’ 등의 노래로 대중가요계에 발자취를 남긴 작곡가 나화랑의 김천 생가가 문화재로 등록된다.

문화재청은 ‘김천 나화랑 생가’를 문화재로 등록을 예고한다고 30일 밝혔다. 나화랑 생가는 30일간 의견 수렴과 문화재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등록이 이뤄질 예정이다.

김천 나화랑 생가는 광복 이후 한국 대중음악계를 대표한 인물 중 한 명인 나화랑(본명 조광환·1921∼1983)이 태어나 자란 곳으로 과거의 모습을 비교적 잘 간직하고 있다. 김천/나채복기자
나채복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