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통합신공항 부지 선정 주민투표에 중립 지켜야"
이철우 "통합신공항 부지 선정 주민투표에 중립 지켜야"
  • 이곤영 기자
  • 등록일 2019.12.24 17:27
  • 게재일 2019.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9일 투표인명부 확정…16∼17일 사전투표·21일 주민투표

이철우 경북도지사. /경북도 제공
이철우 경북도지사. /경북도 제공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24일 "대구·경북 통합 신공항 이전지 선정을 위한 주민투표가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진행되도록 경북도가 중립을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실·국장과 출자·출연기관장 등이 참석한 확대간부회의에서 "지난 3년간 지지부진한 신공항 건설은 극적 합의와 숙의민주주의의 모범사례를 거쳐 이제 주민 선택을 남겨뒀다"며 "군위군민과 의성군민이 소신 있는 한 표를 행사해 스스로 미래를 선택하는 분위기를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부지 선정을 앞둔 시점에 투표와 관련해 도가 구설에 올라서는 절대 안 된다"고 거듭 주문했다.

이 지사는 "신공항 이전부지를 신속히 결정하고 건설 절차를 조속히 진행하도록 하는 게 도의 역할이다"며 "대구시와 함께 국방부, 국토부 등과 협의해 신공항 건설에 속도를 내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신공항을 거점으로 항공 클러스터, 광역교통망, 배후도시 등 구체적인 발전전략도 수립하겠다"고 밝혔다.

군위군과 의성군은 지난 23일 주민투표일과 투표안을 발의 공고한 데 이어 오는 30일부터 내년 1월 3일까지 투표인명부를 작성한다.

9일 투표인명부를 확정한 뒤 16∼17일 사전투표, 21일 주민투표를 한다.

투표 결과에 따라 이전 후보지 지방자치단체가 유치 신청을 하면 이전부지 선정위원회가 심의·의결해 신공항 건설지역을 확정한다.

이곤영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