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바꾸는 미술을 꿈꾸다
세상을 바꾸는 미술을 꿈꾸다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11.28 18:42
  • 게재일 2019.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윤수 저작집’
김윤수 지음·창비 펴냄
인문·10만원
국립현대미술관장, 한국민족예술인총연맹 이사장, 계간 ‘창작과비평’발행인 등을 역임한 고 김윤수(1936~2018) 선생의 1주기를 맞아 ‘김윤수 저작집’(전3권·창비)이 출간됐다. 1936년 경북 영일군 청하면(현 포항시 북구)에서 태어난 선생은 1960년대 이래로 민족예술과 민중미술운동의 정신적 지주이자 리얼리즘 미학 이론의 대부로 활동하며 예술계를 대표했던 미학자이자 미술평론가다. 또한 군사독재 시기 예술계의 사회참여를 이끌며 민주화운동에 굵직한 자취를 남기기도 했다. 2018년 향년 82세로 선생이 별세한 뒤 구성된 ‘김윤수 저작집 간행위원회(위원장 유홍준 명지대 석좌교수)’는 지난 1년 동안 선생의 생전 저술을 모으고 다듬어 세 권의 저작집으로 엮어냈다. 미술비평과 명작해설, 전시회 소개문 등 당대의 예술현장에 몸담았던 고인의 흔적을 느낄 수 있는 글들을 주제별로 묶었고, 후학들의 회고담과 인터뷰를 부록에 담아 선생을 기리는 마음을 남겼다. 이 저작집에 한데 엮인 김윤수 선생의 저술은 예술을 통해 사회를 바꾸려 했던 한 시대의 예술비평이 성취한 빛나는 유산으로 기억되는 동시에 새로운 시대를 여는 또 하나의 현장으로 길이 남을 것이다. /윤희정기자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